컨텐츠 바로가기
HOME > 스토리 피드

한강에는 갈매기가 있다? 없다!

By yan 2014-10-08
5704

 한강에는 갈매기가 있다? 없다!



한강에서 괭이갈매기를 만날 수 있는 짧은 기회!


한강에서 유람선을 타면 보이는 하얀 갈매기떼가 날아다니는 모습은 빌딩 사이에서 보기 힘든 장관이다.

 


 

괭이갈매기는 3월 중순 한강을 찾아와 잠시 머물렀다 3월 말이 되면 서해안으로 떠나는 철새로, 부리 끝에 빨강과 검정색 띠가 둘러져있고, 물고기가 있는 위치를 알려준다고 하여 어부들에게 사랑받는 새로 알려져 있다.

이러한 괭이갈매기를 한강에서 만날 수 있는 코스가 생긴다. 수상택시를 이용한 ‘괭이갈매기 관찰 코스’인데, 운영되는 짧은 기간 동안에만 볼 수 있기 때문에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픈 이들이라면 참여해 볼 만하다.

특히 수상택시는 소규모로 이동하기 때문에,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다. 코스는 수상택시 여의나루역 승강장을 출발해 밤섬 앞~노들섬~여의나루역 승강장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운행된다.

괭이갈매기는 멸치를 던져주어 유인하는데, 이 때 가까이에서 관찰하면 된다. 먹이용 멸치는 1봉 1,000원으로, 선내에서 구입 가능하다.


괭이갈매기, 수상택시에서 먹이도 주고, 사진도 찰칵!


이와 함께 한강에서는 봄나들이를 즐기려는 이들을 위해 꽃테마 유람선 ‘블루밍 크루즈’가 운행된다.

꽃이라는 주제와 어울리게 외부갑판을 해바라기, 개나리로 장식하고 철쭉, 유채꽃 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또, 선내에는 앵초, 할미꽃, 민들레 등 30여 종의 야생화 전시전과 포토존을 마련한다.


‘블루밍 크루즈’는 여의도 선착장을 떠나 절두산성지, 당인리 발전소, 밤섬, 선유도공원을 거쳐 한강대교 근처에서 여의도로 돌아오는 회항코스로 운항한다.


출처 : 서울톡톡

Top